2024-05-16 09:38:18 조회수 - 58
인천시, 장애인 정보통신 보조기기 310대 보급…6월 21일까지 신청
공유
해당 영상을 저장 하였습니다.
인천광역시는 정보 취약 계층의 디지털 접근성 향상을 위해 인천시 등록 장애인과 상이등급 판정을 받은 국가유공자를 대상으로 정보통신보조기기 310대를 보급한다고 밝혔다.

보급 품목은 총 143개로 ▲시각장애 유형 72개 품목(광학문자판독기, 독서확대기, 점자정보단말기, 화면낭독S/W 등) ▲지체·뇌병변장애 유형 23개 품목(무선신호기, 터치모니터, 특수마우스, 특수키보드) ▲청각·언어장애 유형 48개 품목(언어훈련S/W, 영상전화기, 음성증폭기, 의사소통보조기기 등)이다. 

신청 기간은 5월 7일부터 6월 21일까지로 정보통신보조기기 홈페이지(www.at4u.or.kr)를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하거나, 주소지 관할 군·구 정보화 부서에 방문 또는 우편으로 신청하면 된다. 

보급대상자로 선정되면 제품가격의 80%를 지원받으며,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 장애인의 경우에는 약 90%를 지원받을 수 있다.

보급대상자는 신청자의 중복지원 여부, 전문가 평가, 심층 상담 등을 거쳐 선정하며, 7월 18일 인천시 홈페이지를 통해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보급사업 관련 5월 13일과 14일에는 인천광역시시각장애인복지관(☎032-876-3500)에서 체험전시회를 열고 제품설명과 제품 시연, 전문 상담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 밖에 정보통신보조기기 보급사업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상담전화(☎1588-2670) 또는 정보통신보조기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황영순 시 정보화담당관은 “정보통신보조기기의 지속적인 보급을 통해 장애인의 디지털 격차 해소는 물론 사회참여 기회 확대와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상단으로 이동